• 최종편집 2022-09-27(화)
 

[충청와이드뉴스] 공군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Black Eagles)가 오는 7월 9일(토)부터 22일(금)까지 영국에서 개최되는 국제에어쇼에 참가한다.

 

[크기변환]사진1.jpg

 


블랙이글스의 영국 국제 에어쇼 참가는 지난 2012년 이후 10년 만이다. 방문기간 동안 사우스포트(Southport)·리아트(RIAT)·판보로(Farnborough) 에어쇼에 참가해 군사 외교사절로서 한-영 공군 간 우호 증진과 국산 항공기의 우수성을 홍보할 예정이다.

 

공군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는 국산 초음속 고등훈련기 T-50을 기반으로 제작된 T-50B 항공기를 운영하며, 지난 2012년 해외 국제에어쇼에 처음 참가한 이후 2014년·2016년 싱가포르 에어쇼, 2017년 말레이시아 에어쇼 참가를 통해 대한민국 공군과 국산 무기체계의 우수성을 홍보해왔다.

 

이번 에어쇼에는 블랙이글스 조종사 12명을 포함해 정비 및 행사지원 요원 등 총 110여 명이 참가하며, T-50B 항공기 9대(예비기 1대 포함)와 지원요원 및 장비 이동을 위한 C-130 수송기 3대가 전개한다.

 

블랙이글스는 에어쇼 참가를 위해 오는 6월 5일(일)부터 9대의 T-50B 항공기를 분해·운송 후 영국 현지에서 재조립하여 에어쇼에 참가한다.

 

영국 현지에서 기능점검 비행과 현지 적응 훈련을 완료한 후 7월 9일(토)부터 10일(일)까지 사우스포트 에어쇼에서 첫 비행을 시작하며, 영국 왕립공군 에어쇼팀인 레드 애로우즈(Red Arrows)와 우정비행도 계획되어 있다.

 

이어 7월 15일(금)부터 17일(일)까지 세계 최대 군사 에어쇼인 리아트에 참석한다. 리아트 에어쇼에는 세계 17개국 공군과 항공기 약 200여 대가 참가하며, 공군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는 지난 2012년 개최된 에어쇼에서 RIAT Memorial Trophy(최우수상)과 인기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둔 바 있다.

 

7월 18일(월)부터 22일(금)까지는 파리에어쇼(프랑스)·싱가포르 국제 에어쇼와 더불어 세계 3대 에어쇼로 불리는 판보로 에어쇼에서 고품격 에어쇼를 펼칠 예정이다.

 

블랙이글스는 에어쇼 기간동안 국기를 상징하는 태극마크 기동 등 20분간 진행되는 24개의 고난도 공중기동을 통해 대한민국 특수비행팀의 뛰어난 기량을 선보이며, 조종사 사인회, 포토존 등 블랙이글스 홍보부스를 운영하며 전 세계인들에게 대한민국 공군을 널리 알릴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크기변환]사진4.jpg

 

지난 ’14년부터 국제행사 시 장거리 해외 전개를 실시해 온 블랙이글스는 이번 영국 국제에어쇼 참가 이후에도 13개국을 경유하며 약 2만km에 이르는 장거리 비행을 안전하게 운영하며 복귀할 예정이다.

 

특히 공군은 이번 영국 에어쇼 참가 이후 T-50 및 FA-50 수출 협의 국가인 폴란드·슬로바키아·이집트·필리핀을 방문하여 에어쇼를 선보이는 동시에 항공기 전시, 방산협력단 운영을 통해 T-50 계열 항공기를 비롯한 국산 무기체계의 방산수출을 지원할 예정이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2513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공군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 10년 만에 영국 국제 에어쇼 참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